어른 Sondia 나의 아저씨 OST Part 2

  • 内容
  • 评论
  • 相关

作曲 : 박성일

作词 : 서동성/이치훈

编曲: 박성일/엉클샘

吉他/贝斯:엉클샘

钢琴:박성일

录音/混音:박무일

母带处理:권남우

고단한 하루 끝에 떨구는 눈물
在精疲力尽的结束一天后 泪水滚落

난 어디를 향해 가는 걸까
我到底在走向哪里

아플 만큼 아팠다 생각했는데
原以为已经痛到极致

아직도 한참 남은 건가 봐
可其实还没到最痛处

이 넓은 세상에 혼자인 것처럼
天地之大 仿若只我一人

아무도 내 맘을 보려 하지 않고
没有人会看到我的心

아무도
没有人

눈을 감아 보면
如果闭上双眼

내게 보이는 내 모습
我的模样就在眼前

지치지 말고
不要厌烦

잠시 멈추라고
稍作休憩

갤 것 같지 않던
曾经我深陷在黑暗中

짙은 나의 어둠은
就像不会放晴一样

나를 버리면
若是将我抛弃

모두 갤 거라고
仿佛一切都会变得晴朗了

웃는 사람들 틈에 이방인처럼
在满脸笑容的人群中我就像异类

혼자만 모든 걸 잃은 표정
只有我是一副垂头丧气的模样

정신없이 한참을 뛰었던 걸까
无忧无虑的奔跑这件事

이제는 너무 멀어진 꿈들
现在已经变成了太遥远的梦想

이 오랜 슬픔이 그치기는 할까
这漫长的悲伤会结束吗

언제가 한 번쯤 따스한 햇살이 내릴까
会有一天 为我照射温暖的阳光吗

나는 내가 되고
然后变成梦想中的自己

별은 영원히 빛나고
星星永远在闪烁

잠들지 않는
明明还没入睡

꿈을 꾸고 있어
却做着这样的白日梦

바보 같은 나는
像傻瓜一样的我

내가 될 수 없단 걸
是无法成为梦想中的自己

눈을 뜨고야
睁开眼睛后

그걸 알게 됐죠
才彻悟了这个事实

나는 내가 되고
变成梦想中的自己

별은 영원히 빛나고
星星永远在闪烁

잠들지 않는
明明还没入睡

꿈을 꾸고 있어
却做着这样的白日梦

바보 같은 나는
像傻瓜一样的我

내가 될 수 없단 걸
是无法成为梦想中的自己

눈을 뜨고야
睁开眼睛后

그걸 알게 됐죠
才彻悟了这个事实

어떤 날 어떤 시간 어떤 곳에서
何年何月 何时何地

나의 작은 세상은 웃어줄까
我的小小世界才会对我微笑呢

评论

0条评论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

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.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.